상단여백
HOME NEWS 최신뉴스
준중형트럭 ‘더쎈(the CEN)’ 전문 판매 대리점 추가 오픈한 타타대우상용차

타타대우상용차(사장 김방신)가 준중형 트럭 ‘더쎈(the CEN)’의 전문 판매 대리점 3곳을 추가 오픈한다고 13일 밝혔다. 타타대우는 ‘더쎈’의 시장 안착과 함께 전문 판매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장하며 흥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하는 준중형 트럭 ‘더쎈’ 전문 대리점은 ▲더쎈남부 대리점(경기도 안성시) ▲더쎈호남중부 대리점(전라북도 남원시) ▲더쎈영남중부 대리점(경상북도 포항시) 3곳으로, 타타대우상용차는 기존 대리점 31곳을 포함해 전국에 총 34곳의 ‘더쎈’ 판매 대리점을 확보하게 됐다.

준중형 트럭 ‘더쎈’은 2020년 12월 출시 이후 코로나19와 부품 수급의 어려움 속에서도 꾸준히 판매율을 높여왔다. 그 결과 작년 연말 누적 판매량 4천대를 달성했으며 올해 상반기 5천대 달성을 눈 앞에 두고 있다. 이를 계기로 주요 거점 지역을 중심으로 ‘더쎈’ 전용 판매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확장해 준중형트럭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30%까지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다.

준중형 트럭 더쎈은 상용차의 기본 가치인 힘과 안전에 충실하면서도, 실제 트럭 운전자들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주행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이는데 중점을 둔 모델이다. 출시 직후부터 상용차 운전자들에게 동급 사양 대비 파워가 좋고 적재함 길이가 길어 물류 적재 및 운송에 효율적이라는 평가를 받아왔으며, 준중형 트럭 최초로 ‘8단 자동변속기’를 채택해 주행 편의성을 높인 것이 높은 판매 대수로 이어졌다.

타타대우상용차 김방신 사장은 “현재 준중형 트럭 더쎈은 상용차 운전자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받으며, 출시 이후 누적 판매 대수 5천대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는 상황”이라며 “앞으로 전문 대리점 네트워크를 추가 확대해 더쎈의 높은 인기에 걸 맞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원준  wonjun9500@gmail.com

<저작권자 © 모터피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