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신차출시회
기아차, 더 뉴 레이 출시 - 무엇이 바뀌었을까?

기아자동차가 13일, 자사의 복합 브랜드 체험 공간 'BEAT360'에서 '더 뉴 레이'의 사진영상 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습니다.

레이는 2011년 출시 이후 독특한 디자인과 경차 이상의 공간 활용성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는데요, 이번에 기아차가 선보인 더 뉴 레이는 모던해진 내ㆍ외장 디자인과 안전ㆍ편의사양 및 튜온 커스터마이징 상품의 신규 적용, 고객 선호 사양이 반영된 신규 트림을 추가한 것이 특징입니다.

 

소소하지만 세련된, 디자인 변화

(좌: 더 뉴 레이 / 우: 기존 레이)

새롭게 변경된 외장 디자인은 모던함을 더하고 통일된 디자인 요소들로 완성도를 높였습니다. 
더 뉴 레이의 앞모습은 바디와 동일한 컬러의 신규 라디에이터 그릴에 벌집 모양(와이드 허니콤) 패턴을 넣었습니다.

(턴시그널은 픽셀화)

헤드램프부는 LED 주간주행등을 하단에 배치하고 그 위로 강인한 인상의 헤드램프를 위치했습니다. 

(좌: 기존 레이/ 우: 더 뉴 레이 )

후면부에도 벌집 모양 패턴을 기다란 바(Bar) 형태의 테일게이트 가니쉬에 적용했습니다. 특히 테일게이트 가니쉬는 C자 형태의 리어램프와 연결돼 와이드 한 느낌과 안정감을 더했습니다.

(기어 노브 디테일도 변경)

전면부의 포그램프와 후면부의 리플렉터에는 세로형 디자인을 포인트로 넣었습니다. 아울러 신규 15인치 알로이 휠은 휠 테두리와 사다리꼴의 휠 내부 디자인의 높이를 달리하는 단차 가공 기술을 적용해 실제보다 커 보이는 효과를 주었습니다. 실내는 3스포크 스티어링 휠과 와이드 한 센터패시아 메탈 베젤의 주된 변경사항입니다. 

 

 

개선된 상품성과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옵션

복합연비(km/ℓ)는 14인치: 13.0 / 15인치: 12.7

개선된 카파 1.0 MPI 엔진을 장착한 더 뉴 레이는 14인치 타이어 장착 모델의 경우 복합 연비를 13km/ℓ로 약 2.4% 향상시켰습니다. 반면 15인치 타이어 장착 모델은 기존과 동일한 12.7km/ℓ의 복합 연비를 기록합니다. 

또한 급제동 경보 시스템(ESS)을 모든 트림에 기본적용하고 기존의 6에어백 시스템에 롤오버 센서(전복감지)를 추가해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기존에는 프레스티지 트림에서만 선택 가능)

아울러 미러링크, 애플 카플레이, 조향연동 주차가이드를 새롭게 지원하는 7인치 표준형 내비게이션을 럭셔리 트림에서도 선택할 수 있도록 확대 적용해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혔습니다. 

 


더 뉴 레이 전용의 튜온 커스터마이징 상품

'튜온 외장 드레스업 패키지'는 '밀키 베이지, 순백색, 오로라 블랙펄' 3종의 바디컬러를 바탕으로 루프와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 라디에이터 그릴과 테일게이트 가니쉬 등에 4종의 포인트 컬러와 번호판 LED 램프를 추가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 튜온 내장 드레스업 패키지'는 무드 라이팅과 LED 룸램프, LED 선바이저 램프로 구성되고 카매트와 도어 스커프로 포인트를 줄 수 있습니다.

특히 기아차는 반려동물 보유 인구가 증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반려동물 용품 '튜온 펫' 3종을 선보이고 더 뉴 레이에 최초로 적용했습니다. 

'튜온 펫'은 카시트(이동식 케이지), 카펜스(1-2열 중간 격벽), 2열용 방오 시트커버 등을 각각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해 고객이 반려동물과 함께 안전하고 편안한 운전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높은 공간 활용성과 합리적 트림 구성

차급을 뛰어넘는 공간 활용성은 여전히 더 뉴 레이의 강점입니다. 
레이의 특징인 2열 동승석 방향의 와이드 오픈 슬라이딩 도어는 탑승자의 승ㆍ하차와 유모차, 스키 등 큰 짐을 싣고 내리는 것을 여전히 편리하게 합니다.

(VDA 측정 방식 기준)

슬라이딩이 가능한 2열 시트는 6:4의 비율로 완전히 접혀 다양한 공간 활용이 가능하며 2열 시트를 최대한 앞으로 당길 경우 319L의 적재 용량을 확보할 수 있습니다. 

트렁크 공간을 최대로 늘리기 위해 2열 시트 등받이를 앞으로 접으면 2열 시트를 앞으로 당겼을 때의 약 네 배 정도(1,324L)로 소형 SUV 수준의 공간도 활용할 수 있게 됩니다. 2열 시트를 제거해 트렁크 공간을 확장한 밴(VAN) 모델은 경우 최대 1,447L까지 적재할 수 있습니다.

더 뉴 레이는 기존에 3개 트림으로 운영하던 가솔린 모델에 신규 트림 '트렌디'를 추가했습니다. 트렌디 트림은 고객 선호도가 높은 인조가죽시트, 1열 히티드 시트, 운전석 시트 높이 조절장치 등을 기본 적용해 고객의 선택 폭을 확대했습니다.
더 뉴 레이의 가솔린 모델 가격은 디럭스 1,315만 원, 트렌디 1,380만 원, 럭셔리 1,455만 원, 프레스티지 1,570만 원이며, 밴(VAN) 모델은 기본형 1,210만 원 고급형 1,265만 원입니다.
기아차 관계자는 "더 뉴 레이는 모던하고 깔끔한 디자인과 강화된 상품성으로 무장했다"며 "레이만의 유니크함과 독보적인 공간성으로 경차 고객들에게 새로운 선택지를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원준  wonjun9500@gmail.com

<저작권자 © 모터피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