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최신뉴스
신형 싼타페 렌더링 이미지 최초 공개한 현대자동차

현대차가 신형 싼타페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습니다. 2012년 출시된 3세대 싼타페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형 싼타페는 최근의 '캄테크(Calm-Tech)' 트렌드를 반영하여 사용자 경험(UX, User Experience) 관점에서 개발되었다고 합니다. 디자인에서부터 패키지, 주행성능, 안전과 편의사양에 이르기까지 차량 전반에 걸쳐 목표 고객의 차량 이용 분석 결과를 적극 반영해 상품성을 크게 향상시켰다는 것이 현대자동차의 설명입니다.

코나, 넥쏘에 이어 현대차의 새로운 SUV 디자인 정체성이 적용된 신형 싼타페는 주간주행등(DRL)과 메인램프가 상하로 나눠진 분리형 컴포지트 램프(Composite Lamp)와 대형 캐스캐이딩 그릴이 눈에 띕니다. 

측면부에서는 헤드램프부터 리어램프까지 이어지는 사이드캐릭터 라인이 역동성을 강조합니다. 반면 하단부는 투톤으로 처리되어 SUV로서의 강인한 이미지를 유지합니다.

후면부의 테일게이트 및 범퍼는 볼륨감 넘치게 디자인되었습니다. 테일램프는 이전보다 슬림해져 날렵한 인상을 자아냅니다. 그리고 측면부부터 연장된 크롬라인은 하단의 리플렉터를 감싸며 스포티한 디테일을 추가하고 있습니다.

렌더링 이미지의 공개 외에도 현대자동차는 신형 싼타페에 지능형 주행안전 기술(ADAS)을 기본 적용하는 한편, 안전 하차 보조(SEA), 후석 승객 알림(ROA),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등 안전과 관련된 신기술의 적용도 설명했습니다.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사용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과 심층 인터뷰 등을 수행하며 중형 SUV 고객의 라이프스타일과 차량 이용 시의 선호 및 불편사항을 면밀히 분석해 개발되었다는 신형 싼타페는  1월 31일부터 2월 5일까지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 오토스퀘어 종로/부산/대구, 대전/광주 지점 등에서 고객을 대상으로 신형 싼타페를 사전 공개하는 ‘신형 싼타페 커스터머 프리뷰’ 행사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2월 7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신형 싼타페의 사전계약을 개시하며 국내 중형 SUV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입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형 싼타페는 현대차가 차량 개발 초기부터 완성까지 철저히 사용자 경험(UX) 관점에서 개발한 차량”이라며, “신형 싼타페는 고객이 차량을 이용하는 모든 순간에 최고의 만족감을 선사하며 국내 SUV 시장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밝혔습니다.

정원준  wonjun9500@gmail.com

<저작권자 © 모터피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