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최신뉴스
람보르기니, 2018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참가

람보르기니가 2018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슈퍼 SUV 우루스의 첫 영국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우라칸 퍼포만테 스파이더(Huracán Performante Spyder)와 함께 람보르기니 부스에 전시됐던 우루스 또한 ‘굿우드 힐(Goodwood Hill)’ 위에 오른것입니다.

한편 센테나리오 로드스터(Centenario Roadster)도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참가했으며, 해당 모델은 람보르기니 창업자인 페루치오 람보르기니(Ferruccio Lamborghini)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개발된 차량으로 쿠페 버전과 함께 각각 20대씩 한정 생산되었고, 출시 이전 모든 차량이 판매된 바 있습니다.

센테나리오는 우라칸 퍼포만테, 우라칸 퍼포만테 스파이더, 아벤타도르 S 쿠페 및 로드스터와 함께 본 행사의 라인업을 완성시켰습니다.

안드레아 발디(Andrea Baldi) 람보르기니 EMEA(유럽, 중동, 아프리카) 지역 CEO는 "슈퍼 SUV 우루스와 람보르기니의 상징적인 V12 및 V10 슈퍼 스포츠카가 굿우드의 언덕을 질주하는 동안 람보르기니 특유의 상징적인 디자인과 성능을 팬들에게 선보일 수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는 지난 해 글로벌 시장에서 총 3,815대의 아벤타도르와 우라칸을 판매했습니다. 세 번째로 큰 규모의 시장인 영국에서는 2017년 한 해 동안 350대 이상의 차량이 판매됐습니다.

우루스는 2017년 12월 글로벌 시장에 첫 공개된 후 올해 초 공식 출시됐으며, 최대 650마력을 내뿜는 4.0리터 V8 트윈터보 엔진을 탑재했습니다. 우루스는 시속 100km/h까지 단 3.6초가 소요되며, 최고 속도는 305km/h로 전세계에서 가장 빠른 SUV 모델입니다. 람보르기니는 우루스를 통해 글로벌 매출을 두 배 이상 끌어올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정원준  wonjun9500@gmail.com

<저작권자 © 모터피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원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